본문 바로가기






고객센터1599-0700 월-금 08:00~23:30, 일 12:30~22:30
토·공휴일 10:00~15:00

투자데일리

예술적 분석 81..일봉에너지<5>

작성자(전문가) : 샤프슈터
작성일 : 2019.05.14
조회수 : 2935
추천수 : 4

 

 

<아들에게 보내는 편지 1편 2편 3편 4편 5편> 도서구매 ☜ 클릭

 

 

 

 

 

<<<샤프슈터의 "분석"  249번째 이야기>>>
.
예술적 분석 81..일봉에너지<5>
.
아주 높은 산을 오르기 위해서는 적응기간이 필요하다. 
산 중턱에서 저산소의 환경과 산의 기후 등에 내 몸을 어느 정도 맞추는 기간이 필요하게 되는데, 차트도 마찬가지다. 
매우 강한 저항을 넘기 위해서는 아무런 준비 없이 돌파하기 어렵다. 
강한 저항선을 앞두고는 약간의 멈칫~ 하는 시간이 필요한데, 이런 모습을 <베이스 캠프>라고 정의 했었다.
.
먼저 샘플을 보자. 
.


.
수평선의 근거는 무엇이니?
5일선 위에서 시가와 종가 모두 마무리 된 양봉은 그 자체로 매우 강한 에너지를 갖는다고 했었지?  
특히, 주변 봉들에 비해서 뚱뚱하다면 그 에너지는 더욱 커지고, 직전고점이라면(N파동이 완성되었다면 직전고점으로 본다.) 여기에서 추가로 30% 정도의 에너지가 증폭된다. 
너무도 강한 에너지가 집중되어 있다는 것을 알 수 있는데, 그 곳에서 더는 진격하지 못하고 음봉과 양봉이 번갈아 나오고 있다.
하지만 잘~~보렴
양봉은 짧고 음봉은 길지?  
그만큼 저항선에서 매우 강한 압박이 있었다는 것을 의미한다.  
.
에너지론의 핵심은 지지와 저항의 균형이라고 했어. 
또한 강한 저항에서의 작용과 반작용을 관찰하는 것이 중요하다. 
저항 에너지의 정타를 맞고도 다시 일어나고 있는 것을 보고 이 종목의 잠재 에너지를 간파해야만 한다. 
.
저항이 마침내 돌파된 이후, 주가는 더욱 강하게 치솟고 있는데, 일반적으로 베이스캠프는 6영업일 이상 숙성되어야 원인점의 세력을 갖게 된다. 
그러니까, 어지간히 강한 저항이라도 대략 6영업일 정도의 숙성기를 거친다면 돌파할 수있는 힘이 생긴다는 말이다.
다만, 중요한 것은 횡보 시에는 거래량이 가급적 줄어야 신뢰도가 높아진다는 점, 또한 CO의 도움이 중요하다는 점도 기억해두자.
거래량이 오른쪽으로 갈수록 감소한다는 것은, 저항값에서의 매물이 점차 사라지기 시작했다는 것을 의미하기 때문이다.
그런 상황에서 CO마저 호전 중이라면 그 와중에 큰 돈들은 이 종목을 쓸어 모으고 있다는 말이 되겠지?  
.
그럼 이번에는 아주 허접한 녀석의 모습을 해석해보자. 
.


.
우선 화살표가 있는 양봉을 보거라. 
그 양봉의 시가를 주~욱 이어보면 5일선데 닿는다. 
태양봉이 아니라면 시가와 종가 중에 어떤 것이라도 수평선을 그엇을 때 5일선에 닿아 있다면 그 에너지는 반감된다. 
다시 말해서 왼쪽 화살표에서의 양봉은 그 에너지가 빈약하다는 말이다. 
그럼 이제 파란색 화살표를 보거라. 
그 약한 양봉을 돌파하는 에너지로 합당해 보이니? 
N파동의 완성이 있었다면 30% 정도 증폭된다고 하지만 N파동도 종가만 5일선 아래에서 마감된 반쪽짜리다.  
그러니, 오른쪽 화살표의 양봉이 왼쪽 화살표에서의 양봉보다 뚱뚱해야만 하는 상황이 납득이 가지 않는다.  
.
항상, 판단이 잘 서지 않을 때에는 상식에게 물어보는 것이 좋다.  
그저 직관적으로 생각을 해봐도 돌파할 때를 이용해서 매도하는 사람이 많았다는 말이된다.
결국 멀리 가지 못하고 주저 앉고 있다. 
.
이제 파란색 화살표에서 터진 양봉만을 보자. 
어쨌거나 주변의 양봉들 중에서 가장 강한 태양봉이다. 
태양봉의 시가는 이 종목이 상승할 것이라는 생각이 처음으로 태동한 근원점이다. 
그 양봉의 몸체가 크면 클수록 그 생각의 에너지가 그만큼 컸다는 말인데, 이후에 나오는 반등을 보거라. 
자체적으로 강한 양봉은 그 시가에 지지선이 있으니 겨우 반등은 주고 있지만  아무리 봐도 반등에는 의지가 실리지 않고 있다. 
일목산인의 대등수치 기억하지?
반등에 소요된 봉의 개수를 세어보면 직전 고점까지 5개의 봉으로 도달했었는데, 다섯개의 봉이 지나가는 동안 고점의 절반에도 미치지 못하고 있다. 
게다가 반등의 각도도 현저히 눕기 시작하고 있지?
에너지가 강한 곳이 아니라면 그러려니 할 수 있겠지만 매우 강한 에너지가 있는 곳에서의 반등이라면 분명 누르는 압력이 아직 많다는 말이다.  
이후의 모습이 어떻게 되었을 지 예측할 수 있겠니?(계속~)
.
하나금융투자 CLUB 1 WM 금융센터 박문환 이사(샤프슈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