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요 뉴스

헤드라인그리스, 3년 만에 국채 발행 준비

LG화학, 진단시약 전문 공장 준공

등록자 : 반기웅 kwban@wowtv.co.kr 최종편집 : 2017.07.17 15:41

LG화학이 충북 청주시 오송 공장에 체외진단용 진단 시용 전용 공장을 세우고 본격적인 진단시약 시장 공략에 나섭니다.
LG화학은 17일 충북 청주시 오송 공장에 체외진단용 진단시약 전용 공장 준공식을 열었다고 밝혔습니다.
이 공장은 지상 1층 연면적 2,370 제곱미터 규모로, 이달부터 알러지, 혈액 검사 등에 사용되는 면역진단 시약과 호흡기 바이러스, 결핵 진단 등에 사용되는 분자진단 시약 등 총 12종의 제품을 본격 생산하게 됩니다.
진단시약은 혈액과 머리카락 등을 이용해 질병 등을 발견하거나 치료 효과 등을 추적·판정하는 데 쓰이는 약품입니다.
LG화학은 의료 트렌드가 `치료에서 예방`으로 변화함에 따라 진단시약 시장이 크게 성장할 것으로 전망, 2015년말부터 오송에 공장 건설을 시작해 1년 7개월만에 완공했습니다.
LG화학은 이번 공장 준공으로 국내 업계 상위 수준인 연간 최대 1,900만회 테스트 분량의 제품 생산능력을 확보하게 됐습니다.
한편 LG화학 손지웅 생명과학사업본부장은 "그간 축적된 우수한 기술력과 생산능력을 바탕으로, 고객에게 더욱 편리하고 차별화된 제품을 안정적으로 공급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